관리 메뉴

J Family Story

겨울 바다 - 웰링턴 포인트 소라게 본문

호주에서 산다는 것

겨울 바다 - 웰링턴 포인트 소라게

Energise-r 2022. 6. 16. 08:00

요즘 브리즈번은 꽤나 춥다. 그래도 한동안 오던 비가 멎어 맑은 날씨만으로도 설레이는 날... 오랫만에 웰링턴 포인트를 찾았다. 30-40분 정도 걸려 닿은 바닷가... 지금은 로우 타이드라 바닷길이 열려 있다. 이 때가 아이가 좋아하는 게를 잡을 수 있는 때다.

브리즈번에서는 보기 힘든 한겨울 무장을 하고...바닷 바람을 맞으러 왔다.

나도 길이 났을 때 천천히 산책이라고 하고 싶지만...아들 녀석 게 잡는 데 조수 노릇을 해야 한다.

보통 때는 게가 참 많은데, 이상하게 이 날 따라 게는 별로 안 보이고..대신 소라게가 많았다.

이러고 나서는 집에 오기 전 다 고이 돌려 보내 준다. 게가 구멍을 잘 찾아 들어갈 수 있게 게 사이즈에 맞게 구멍을 찾아 주는 섬세함을 보여주는 아드님이다.

겨울이라 실내에서만 주로 놀다가 콧바람을 쐬고 오니 참 좋다.

0 Comments
댓글쓰기 폼